“대전 국·공립 취원율 전국 꼴찌… 교사 탓이 아니다”

대전의 교원단체와 유치원교사들이 대전교육청의 교사정원 감축안 철회를 촉구하고 나섰다. 대전교육청이 국공립유치원 취원율 전국 꼴찌의 책임을 교사들에게 전가하고 있다는 주장이다. 전교조대전지부를 비롯한 ‘유아교육 공공성 강화를 염원하는 유치원 교사 일동’은 17일 오전 대전시교육청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