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종훈 교육감 “개교 뒤 운동장에 건설장비 다니는 일 없어야”

박종훈 경남도교육감은 신설 학교의 개교 준비 상황을 점검하면서 “개교 이후 운동장에 건설장비가 다니는 일이 없도록 해야 한다”고 했다. 박종훈 교육감은 14일 오후, 3월에 개교하는 창원숲유치원과 특수학교인 밀양아리솔학교 공사 현장을 잇따라 방문하여 개교 준비 현황을 점검했다. 박 교육감은 ‘공사 진행 현황’과…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