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급당 학생 수 20명 상한제 도입하라”

충청권 예비 초등학교 교사들이 교육부를 찾아가 ‘학급당 학생 수 20명 상한제’ 도입을 촉구했다. 공주교대 총학생회와 청주교대 총학생회, 한국교원대 초등교육과 학생회는 27일 오전 세종시 교육부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교육부는 교육격차 해소를 위해 학급당 학생 수 20명 상한제를 도입하라”고 촉구했다. 이날 기자…

기사 더보기